* 꽃비가 이마를 두드리니 하늘을 봅니다 0

 




서호교회 주일예배 기도 (2012.4.22)


사랑의 주님 부활의 주님


우리들을 사랑하사, 주 예수 그리스도의 십자가로 구원받아, 주 성령님의 인도하심 따라, 주 하나님의 자녀 되어 살아가게 하시니 영광 올리며, 찬양하고, 감사하며, 경배 드립니다. 주님의 날을 맞아, 주님의 거룩한 처소, 서호교회에 주님의 자녀들이 모여 예배합니다. 정성으로 기도하게 하시고, 찬송하오니 찬양 받으시며, 말씀으로 충만한 주일되게 하옵소서. 서호교회가 진리의 말씀위에 굳게 서서 주님의 뜻을 이루게 하옵소서. 속한 성도들이 으뜸 알곡 성도되어, 이 땅위에 씨앗으로 심겨져서, 생명강가의 나무처럼 자라나며, 주님의 포도나무 되어, 사시사철 풍성한 열매 맺어, 세상을 이롭게 하고, 사람을 돕게 하옵소서.


사랑의 주님 우리의 중생과 성결을 원하시는 주님


돌아보아 저희들의 죄를 알아 고하며, 용서받아 새 삶을 살아가고자, 십자가 앞에 나와 엎드렸습니다. 저희들은 믿음 안에서 다시 태어나 새 생명을 얻고 성결한 삶으로 헌신하고자 주님 앞에 섰습니다. 중생과 성결을 불러 봅니다.  저희들의 짧고 완악한 고집을 버리고, 주님의 말씀을 묵상하며 따르게 하옵소서. 사람의 말을 외치고자 입 열지 말게 하시고, 주님이시라면  무슨 말씀하실까 기다리게 하옵소서. 여기저기 다니며 물어보지 말고, 먼저 하늘나라와 그의 뜻을 찾아보게 하옵소서. 외부로 책임을 돌리고 원망하기보다는 저희들을 살피고 돌아보게 하옵소서. 저희들의 길로 나서지 말고 주 예수 그리스도의 길을 따르게 하옵소서. 복의 근원되게 하옵소서. 서로 사랑하게 하옵소서.


사랑의 주님 신유의 주 하나님


피어 아름다운 꽃들을 병상에서 쳐다보는 환우와 돌보는 가족들을 지키시고 인도하사 평안을 주시고, 신유의 주 하나님 보살펴 주옵소서. 주님께서는 교회에도 계셔 역사하시고, 가정에도 계셔 인도하시며, 마음속의 중심에 계셔 평강을 주심을 믿습니다. 그러나  꽃비가 이마를 두드리니, 머리를 들어 하늘을 쳐다보고, 높이 계신 주 하나님과 하늘나라와 하늘 성도들을 기억합니다. 꽃의 절기에 기쁨으로 노래하는 성도들의 감사를 받아 축복하시고, 마음을 감추고 꽃을 보는 성도들의 슬픔을 위로하시고, 꽃조차 피하는 성도들의 아픔을 치유하여 주옵소서. 우리에게 찾아온 꽃보다 더 곱고 영원한 것이 주님 사랑입니다. 주님의 자녀 된 우리를 향하신 ‘주님의 사랑’과 ‘주님의 치유’와 '주님의 위로’에 힘입어서, 감사하며 새 힘 얻고, 새로운 희망과 결심으로 씨앗을 뿌리며 출발하는 4월이기를 원합니다. 


사랑의 주님 재림의 주 하나님


다시오실 주님을 기다린다면, 우리의 생각도 바르게 되고, 우리의 언행도 다듬어지며, 우리의 심령도 새로워지며,  우리의 삶도 거룩하여 지리이다. 부활의 계절, 어제와 오늘도 인도하시고 또한 영생에 이르는 내일까지 우리를 지키시고 인도하시는, 주 예수 그리스도의 이름으로 감사하며 기도드립니다.  아멘